Thursday 14 Dec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fnnews
22 days ago

금리인상 임박… 고삐 풀린 가계빚 경제 시한폭탄 우려

가계부채를 줄이기 위한 정부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가계빚이 되레 눈덩이처럼 불어나 가구당 빚이 7000만원을 넘어섰다. 특히 2013년 4.4분기 1000조원 넘어선 가계빚이 불과 3년 9개월만에 1400조원을 돌파하는 등 최근 가계빚 증가속도가 가파르다. 이 가운데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가 이번달 말 기준금리를 인상할 것으로 전망되는 등 초저금리시대가 끝나가고 있어 가계의 빚부담이 더욱 가중될 것으로 전망된다.■가파른 가계빚 증가22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지난 9월말 기준 가계부채는 2002년 4.4분기 한국은행이 통계를 내기 시작한 이래 최대치인 1419조1000억원을 기록했다. 지난 2008년 3.4분기말에 713조였던 가계부채가 9년만에 2배쯤 증가한 것이다. 특히 2013년 4.4분기 1000조원을 넘어선 가계빚이 1400조원에 도달하는 기간은 3년 9개월에 불과했다.연도별 증가율을 봐도 최근 가계부채의 증가세는 가파르다. 2014년 6.7%였던 가계부채 증가율은 2015년 11%,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금리인상

 | 

임박…

 | 

가계빚

 | 

시한폭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