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5 Febr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3 months ago

쏜튼 앞세운 신한은행, 단독 3위 점프...KDB생명은 2연패 빠져




인천 신한은행이 용병 카일라 쏜튼을 앞세워 구리 KDB생명을 격파하고 단독 3위로 도약했다.

신한은행은 23일 구리시체육관 열린 신한은행 2017-18 여자프로농구(WKBL) KDB생명과의 경기에서 64대 55로 승리했다.

이날 신한은행의 외국인선수 쏜튼은 20득점 10리바운드로 ‘더블더블’을 기록하며 팀 승리를 견인했다. 또 다른 외국인선수 르샨다 그레이도 14득점 18리바운드로 ‘더블더블’을 달성했다.

두 외국인선수를 앞세워 골밑을 장악한 신한은행은 경기 내내 KDB생명을 압도했다. 리바운드 개수에서도 신한은행은 51개를 잡았는데 KDB생명은 31개에 그쳤다.

여기에 김단비(9득점 7리바운드)와 곽주영(8득점 8리바운드) 등 국내 선수들도 힘을 보탰다.

부천 KEB하나은행(3승4패)과 공동 3위였던 신한은행은 이날 승리로 올 시즌 전적 4승4패가 돼 단독 3위로 올라섰다. 2연패에 빠진 KDB생명은 2승6패로 최하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앞세운

 | 

신한은행

 | 

KDB생명은

 | 

2연패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