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1 Dec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chosun
18 days ago

감빵생활 박해수, 결국 항소 실패…교도소 생활 재시작[종합]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슬기로운 감빵생활 박해수가 결국 유죄를 선고받고 다시 교도소로 향했다. 23일 방송된 tvN 새 수목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 에서는 징역 1년의 실형을 살게 된 제혁(박해수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과잉방위로 징역 1년을 구형받아 교도소에 수감됐던 제혁은 일주일 앞으로 다가온 2심 재판을 준비했다. 제혁은 교도소에서 사형수를 마주친 후 무서움에 떨었다. 제혁은 면회 온 지호(정수정 분)에게 이 곳은 정말 이상한 곳이다. 사람 살 곳이 못된다 고 털어놨고, 지호는 일주일 남았다. 일주일만 참아라 라고 말했다. 하지만 어느새 제혁은 지옥같은 구치소 생활에 차츰 차츰 적응해갔다. 정기예배에도 참석했으며, 틈틈히 체력훈련도 했다. 교도소에서도 인기는 여전했다. 교도관의 부탁에 의해 사인만 100장을 작성했다. 그런데 문제가 생겼다. 칼을 소지하게 된 건달(이호철 분)이 제혁을 위협하려 한것. 그러나 정기 검방에 의해 소지하고 있던 칼이 발각되면서 제혁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감빵생활

 | 

박해수

 | 

실패…교도소

 | 

재시작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