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1 Dec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17 days ago

우병우 공판 참석 틈타 휴대전화와 차량 압수수색한 검찰




서울중앙지검 국가정보원 수사팀은 24일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의 휴대전화와 차량을 압수수색했다. 검찰은 서울중앙지법에서 본인의 공판에 참석한 뒤 귀가하기 위해 차에 오르는 우 전 수석에게 압수수색영장을 제시했다. 우 전 수석은 직권남용 등 혐의로 기소돼 1심 재판을 받고 있다.

우 전 수석은 앞서 구속 기소된 추명호 전 국정원 국익정보국장에게 불법 사찰을 지시하고 ‘비선 보고’를 받았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검찰은 추 전 국장을 국정원법상 정치관여 등 혐의로 재판에 넘길 때 우 전 수석을 공범으로 적시했다. 검찰은 “부득이한 사유로 (압수수색을) 실시했다”며 “주거지와 사무실은 압수수색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검찰은 지난해 특별수사팀을 꾸려 우 전 수석의 개인 비리를 조사했지만 이렇다 할 수사 결과를 내놓지 못했다. 특히 우 전 수석의 휴대전화를 제때 확보하지 못했다는 비판의 목소리가 높았다. 조사 도중 우 전 수석이 팔짱을 낀 사진이 언론에 공개되며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우병우

 | 

휴대전화와

 | 

압수수색한

 | 
Most Popular (6 hours)

- imaeil.com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