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17 Dec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23 days ago

빨리 사형시켜 달라 최순실 법정서 또 오열

24일 열린 최순실씨의 재판에서 최씨가 빨리 나를 사형시켜라 며 울부짖어 재판이 중단됐다.서울중앙지법 형사22부(재판장 김세윤) 심리로 열린 이날 재판에서는 최씨가 삼성 측 뇌물을 받은 혐의에 대한 서류 증거 조사가 진행됐다. 오전부터 계속된 재판에서 최씨는 오후 3시 25분쯤 몸이 안 좋다며 휴식 시간을 요청했다.재판부가 휴정을 선언하고 법정을 나가자 최씨는 자리에서 일어서려다 다시 앉더니 아이고 아이고 라며 울음을 터뜨렸다. 최씨는 못 가겠다. 못 참겠어요. 차라리 빨리 사형시키란 말이에요. 죽이라고요 라고 소리를 질렀다....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사형시켜

 | 

최순실

 | 

법정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