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4 Dec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iusm
19 days ago

삼성의 역대급 반전 FA 시장 실타래 풀리나

최근 몇 년 동안 스토브리그에서 패자(敗者)로 분류됐던 삼성이 역습의 한 방을 날렸다. and#39;롯데의 강민호and#39;로 유명한 응원가의 주인공을 전격 영입했다. 이 카운터펀치로 삼성은 단숨에 지난 수년 동안의 불명예를 날렸다. 삼성은 21일 롯데에서 FA(자유계약선수)로 풀린 포수 강민호와 4년 총액 80억 원에 계약했다고 밝혔다. 계약금 40억 원과 연봉 10억 원 조건이다. FA 시장에 역대급 사건으로 기록될 만한 계약이다. 규모의 문제가 아니다. 이적 자체가 충격이다. 강민호는 롯데의 상징이나 다름없는 선수다. 2004년 2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삼성의

 | 

역대급

 | 

실타래

 | 

풀리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