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17 Dec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fnnews
10 days ago

주택 규제하자 수익형부동산 에 뭉칫 돈

정부가 주택시장에 대한 규제책을 계속 내놓으면서 시중 유동자금이 수익형부동산 시장으로 투자가 몰리는 풍선효과가 나타날 것이라는 예측이 현실로 나타났다. 올해 상업업무용 부동산 거래건수가 10월말 기준으로 봐도 이미 지난해 총 거래량을 넘어섰기 때문이다. 전문가들은 기준 금리가 인상됐지만 소폭이고 여전히 1%대 저금리인 만큼 수익형부동산 시장에 대한 관심은 계속될 것으로 전망했다. ■상가 거래 10월 말 기준 31만건… 지난해 25만건 넘어서 7일 국토교통부와 한국감정원 통계자료에 따르면 올해 전국 상업업무용 부동산 거래건수는 10월 말 기준 31만17건으로 3분기만에 지난해 총 거래량인 25만7877건을 넘어섰다. 지난 2010년 한풀 꺾인 이후 2011년부터 계속해서 상승세를 그린 상업업무용 부동산 거래건수는 올들어 더 큰폭으로 오르고 있다. 특히 8.2 부동산 대책 직후인 올해 9월의 경우 3만5547건, 지난해 같은기간 2만1121건을 크게 웃돈다. 이는 주택시장에 대한 강한 규제책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규제하자

 | 

수익형부동산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