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1 Febr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3 months ago

文대통령 인권위, 양심적 병역거부 인정 기준·대안 제시를…

문재인 대통령이 7일 취임 후 처음으로 국가인권위원회로부터 특별보고를 받고 “사형제 폐지나 양심적 병역거부 인정과 같은 사안의 경우 국제인권원칙에 따른 기준과 대안을 제시하면 좋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이성호 국가인권위원장과 이경숙·최혜리 인권위 상임위원으로부터 특별보고를 받는 자리에서 “인권위가 존재감을 높여 국가인권의 상징이라는 위상을 확보해야 한다”며 이 같이 말했다고 윤영찬 국민소통수석이 브리핑을 통해 전했다. 인권위는 국가인권위원회법에 따라 지난 2001년 출범했지만 이명박 정부 때인 2012년 3월 이후...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文대통령

 | 

인권위

 | 

양심적

 | 

병역거부

 | 

기준·대안

 | 

제시를…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