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2 April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4 months ago

렌털생활가전업계 사업 다각화 활발

2017년은 생활가전 렌털기업들이 수익성 확보와 미래 성장성 확보를 위해 사업 다각화에 힘을 실은 한 해였다. 일찌감치 새로운 사업에 뛰어든 코웨이와 청호나이스에 이어 쿠쿠전자와 교원웰스가 새로운 업종에 발을 담갔다. 이들 기업들의 신사업 진출은 정수기 공기청정기 등 기존 생활가전 렌털사업을 통해 구축한 전국 조직망을 활용하면 사업성이 충분하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홈케어서비스.식물재배기능 신사업 활발12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국내 생활가전 렌털업체들은 올해 정수기, 공기청정기 등 전통적인 생활가전 영역 렌털에서 벗어나 청소 및 관리 등 케어서비스까지 사업을 빠르게 넓혀갔다.대표적인 제품군이 침대 매트리스 관리 서비스다. 코웨이가 지난 2011년부터 홈 케어 사업에 뛰어든 가운데 바디프랜드, 청호나이스, 쿠쿠전자가 후발주자로 가세했다. 코웨이의 지난 3.4분기 매트리스 렌털 판매량은 사상 최대 판매량을 기록했다. 지난해 같은기간보다 26.5% 증가한 3만6000대로 분기 사상 최대 판매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렌털생활가전업계

 | 

다각화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