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2 April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4 months ago

[동아시안컵]두 번의 실험, 신태용호가 얻은 성과는?

신태용호의 운명은 2018년 러시아월드컵 본선에 맞춰져 있다. 2017년 동아시안컵에서 신태용 A대표팀 감독은 실험을 거듭 중이다. 유럽파가 제외된 선수 구성과 시즌 말미에 피로누적으로 100% 컨디션이 아닌 선수 구성은 자연스럽게 실험 에 맞출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신 감독은 한 발 더 나아가 동아시안컵 우승 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11월 A매치 2연전에서 반전시킨 분위기를 동아시안컵에서의 성과로 이어가 내년 6월 본선 전까지 활력을 얻겠다는 계산이었다. 신 감독은 중국전에서는 포백, 북한전에서는 스리백을 각각 활용했다. 선발 라인업 역시 6명을 교체하면서 실험을 펼쳤다. 결과는 중국전 2대2 무승부, 북한전 1대0 승리였다. 결과물에 대한 평가는 엇갈리지만 신 감독이 두 경기를 통해 얻고자 했던 부분이 과연 얼마나 이뤄졌는지는 궁금증이 남는다. 신 감독이 사실상 본선 구성 이라고 밝힌 수비진은 남은 6개월 동안 조직력 강화 라는 큰 숙제를 안게 됐다. 중국전 선제골, 동점골 과정에서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동아시안컵

 | 

신태용호가

 | 

성과는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