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9 Jan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1 months ago

올해 부산 백화점 가전제품 이 매출 견인

올해 폭염과 미세먼지 등 날씨 영향으로 가전제품 이 부산지역 유명 백화점 매출을 견인한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부산지역 유통업계에 따르면 롯데백화점 부산 4개점의 지난 1~11월 실적을 분석한 결과, 가전제품군이 전년 대비 평균 15% 큰 폭의 매출 신장세를 기록했다. 반면, 올 초 촛불집회와 조기대선, 사드(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배치 보복으로 인한 중국관광객 감소 등 소비악재가 겹치면서 여성 남성의류와 패션잡화 등 대부분의 상품군은 지난해 수준이거나 소폭 감소했다. 이러한 가전제품의 성장 원인은 지난해 같은 폭염에 대비해 올 초부터 에어컨 예약판매 수요가 대거 몰리면서 전년 대비 두 배 가까이 증가한 것을 비롯해, 황사와 함께 미세먼지가 이슈되면서 공기청정기 수요가 급증한 데 따른 것으로 업계는 분석하고 있다. 환경적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백화점

 | 

가전제품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