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2 April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4 months ago

[동아시안컵]외모가 전부 아닌 이민아, 중국전 벼르고 있다

빛과 그림자는 명확하다. 2017년 여자동아시안컵 최대 스타는 이민아(고베 아이낙)다. 태극마크를 달고 그라운드를 누비는 얼짱 스타 의 모습에 팬들은 열광했다. 섀도 스트라이커로 나선 지난 일본, 북한전 모두 화제는 이민아였다. 하지만 결과가 따라주지 않았다. 일본전에서는 2대3, 북한전에서는 0대1 패배를 막지 못했다. 일본전에서 날카로운 크로스로 한채린의 그림같은 발리슛을 도왔고, 북한전에서 유일하게 슈팅을 날린 한국 선수라는 성적표를 남겼다. 하지만 팀 승패로 평가 받는 선수의 숙명에서 벗어날 수는 없었다. 윤덕여호는 15일 일본 지바 소가스포츠파크에서 중국과 대회 최종전을 치른다. 마지막 자존심을 살릴 기회다. 내년 4월 요르단 여자아시안컵에서 4강에 오를 경우 맞대결이 예상되는 중국과의 맞대결은 기선제압 의 효과도 가져올 승부다. 공격라인에서 중책을 맡을 이민아의 활약상이 중요한 이유다. 중국전에서 승리를 이끌어야 할 이유는 또 있다. 이민아는 이번 대회 기간 중 고베 아이낙으로 이적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동아시안컵

 | 

외모가

 | 

이민아

 | 

중국전

 | 

벼르고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