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2 Jan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1 months ago

선발 성장한 롯데, 듀브론트만 계산 선다면

다음 시즌 키는 새 외국인 투수 펠릭스 듀브론트(30)가 쥐고 있다.올 시즌 롯데를 5년 만에 포스트시즌 진출로 이끈 건 마운드였다. 팀 평균자책점이 4.56으로 LG 트윈스(4.30), 두산 베어스(4.38)에 이어 3위에 올랐다. 선발(평균자책점)4.54·4위)과 불펜(평균자책점 4.61·3위)이 균형을 이뤘다. 또한, 외국인 선수와 베테랑, 젊은 투수들이 고르게 분포돼있었다. 대체 선수로 영입됐던 조쉬 린드블럼이 두산과 계약했으나, 롯데는 메이저리그 통산 118경기 등판 경험을 지닌 듀브론트로 빈자리를 채웠다.일단 롯데는 브룩...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성장한

 | 

듀브론트만

 | 

선다면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