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2 Jan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ohmynews
1 months ago

안산시민 8796명 이름으로 4·16조례 진통 끝 제정


세월호 참사 이후 안산시민들이 생명과 안전의 도시 안산을 만들기 위해 청구한 4·16 정신을 계승한 도시비전 수립 및 실천에 관한 기본조례안 (416 정신 및 실천조례)이 진통을 거듭한 끝에 제정됐다.
안산시의회는 15일 제245회 정례회 2차 본회의를 열어 더불어민주당 의원 9명이 발의한 416 정신 및 실천조례 수정안을 가결했다.
표결에 앞서 성준모 더민주당 의원이 주민조례 발의안에 대해 설명했으며, 김정택 자유한국당 의원이 반대토론에 나섰다.
오후 9시께 시작된 투표는 재석 의원 20명 중 찬성 10명, 반대 9명으로 가결 처리됐다. 정당별로는 더민주당 의원은 모두 찬성했고, 자유한국당 의원은 이민근 의장을 비롯해 모두 반대했다. 유화 국민의당 의원은 표결에 불참했다.
현재 안산시의회의 정당별 의원은 더민주당 10명, 한국당 9명, 국민의당 1명 등 모두 20명이다.
당초 21명이었으나 김재국 한국당 의원이 지난해 4·13 총선에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안산시민

 | 

8796명

 | 

이름으로

 | 

4·16조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