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2 Jan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1 months ago

‘유명무실’ 제주도 사회협약위원회 법적 위상·기능 강화 추진

【제주=좌승훈기자】 제주특별자치도 사회협약위원회의 기능과 위상을 강화하는 방안이 추진된다.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강창일 의원(더불어민주당 제주시 갑)은 사회협약위원회의 기능을 명확히 해 실질적인 갈등조정 기구로서 역할을 수행하도록 하는 내용의 제주특별자치도 설치 및 국제자유도시 조성을 위한 특별법(이하 제주특별법) 개정안 을 발의했다고 17일 밝혔다. 현행 제주특별법은 도민의 자율과 합의로 정책의 방향을 설정하고, 각종 개발사업 및 정책의 실행 과정에서 발생하는 갈등과 사회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도지사가 사회협약의 체결을 지원하도록 하고 있다. 사회협약위원회는 이에따라 제주도의 공식적인 사회갈등 관련 기구로서 잠재적 또는 표출된 사회갈등을 예방 관리 해소하기 위해 지난 2006년 7월 제주특별자치도 출범과 함께 전국 지자체중 처음 도입됐다. 그러나 자문기능에 한정돼 있어 위원들의 의사 결정과 활동 범위에 한계가 있다. 위원 활동에 대한 지원 인력(전담 공무원 1명)과 예산도 빈약하고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유명무실

 | 

제주도

 | 

사회협약위원회

 | 

위상·기능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