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2 April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4 months ago

KB 박지수의 놀라운 골밑 활약, 이변은 없었다

이변은 없었다. 박지수의 높이를 앞세운 청주 KB스타즈가 공동 1위로 올라섰다. KB스타즈는 17일 청주체육관에서 열린 구리 KDB생명 위너스와의 홈경기에서 67대51로 승리, 지난 8일 아산 우리은행 위비전 패배 후 다시 3연승을 달렸다. KB스타즈는 이날 승리로 12승3패를 기록하며 공동선두 우리은행과 어깨를 나란히 하게 됐다. 반면, 부천 KEB하나은행과 4승10패 공동 최하위던 KDB생명은 단독 꼴찌로 내려앉게 됐다. 전력, 분위기 등을 봤을 때 KB스타즈의 우세한 경기가 예상됐다. KB스타즈는 박지수, 다미리스 단타스의 트윈타워가 위력적이었다. 여기에 3쿼터와 단타스의 휴식 시간 때 외곽에서 득점을 해주는 모니크 커리도 무서웠다. KDB생명 김영주 감독은 경기 전 KB스타즈는 골밑, 외곽 어디에서 어떻게 공격이 터질 지 몰라 상대하기 어려운 팀 이라고 했다. 반면, 자신들은 주축 선수들의 줄부상에 어린 선수들이 많은 시간을 뛰고 있어 경기력에 기복이 있는 상황이었다. 김 감독의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박지수의

 | 

놀라운

 | 

이변은

 | 

없었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