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26 April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4 months ago

전염병 감염 약물…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집단 사망’ 키워드 세가지




서울 이대목동병원에서 16일 신생아 4명이 81분만에 잇따라 사망해 경찰 의료사고 전담팀이 투입돼 수사에 나섰다. 아이들 배가 볼록해져 있었고 호흡이 곤란했었다는 유족들의 진술에 따라 신생아들에게 주로 발생하는 괴사성 장염 가능성이 제기 되고 있지만 전염성 질환이 아니어서 동시 사망의 원인으로 보기 어렵다는 의견이 높다. 병원측도 전염병은 아닌 것으로 보인다고 해명했다. 경찰과 보건당국은 병원 내 감염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고 조사하고 있다.

◇ 신생아 4명 동시 사망, 81분간 무슨 일이…

심정지는 오후 5시40분께부터 동시다발적으로 일어났다. 신생아 중환자실에 있던 태어난 지 7주된 미숙아가 심정지를 일으켰다. 의료진의 20여분 심폐소생술 끝에 아기 심장박동이 돌아왔지만 7시 23분 두 번째 아이에게 심정지가 발생했다. 그런데 30분 뒤 첫 번째 아이가 다시 심정지를 일으켰고, 밤 9시와 9시 8분, 세 번째, 네 번째 아이도 같은 증상을 보여 의료진은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전염병

 | 

약물…

 | 

이대목동병원

 | 

신생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