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24 May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5 months ago

[데스크에서] 끓는 물 속의 현대차

중국에선 2000년대 초반 셴다이 쑤두(現代速度) 란 신조어가 유행했다. 현대자동차가 2002년 5월 합자회사를 세우고, 10월 허가를 받은 뒤 12월 양산에 들어간 걸 보고 경악한 중국인들이 만들었다. 미 경제지 포천은 현대차 발전은 속도위반 딱지를 떼야 할 정도 라고 했다. 인도에선 공장 기공식 이후, 당초 진출 모델인 엑센트를 버리고 3개월 만에 아토즈를 개조한 상트로를 출시하자 현지인들이 혀를 내두른 일도 있었다.올해 창사 50주년을 맞은 현대차 성장 과정은 기적이란 단어가 어색하지 않다. 그러나 그 기적의 날이 저물고 ...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데스크에서

 | 

현대차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