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0 Jan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1 months ago

김장겸 MBC 사장, 검찰 출석


노조 조합원에게 인사 불이익을 주는 등 부당노동행위를 한 혐의를 받는 김장겸(56·사진) 전 MBC 사장이 피의자 신분으로 조사받기 위해 검찰에 출석했다.

서울서부지검 형사5부(부장검사 김영기)는 18일 오전 10시 김 전 사장을 소환했다. 이날 오전 9시45분쯤 서울 마포구 청사에 나타난 김 전 사장은 ‘부당노동행위를 인정하느냐’ ‘부당 전보를 인정하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덤덤한 표정으로 “8개월 만에 강제로 끌려 내려온 사장이 부당노동행위를 했다는 게 터무니없지만 성실히 소명하겠다”고 답하고 곧바로 조사실로 향했다.

지난 2월 28일 MBC 사장에 취임한 김 전 사장은 노조활동을 했거나 회사 지시에 응하지 않고 보도 통제에 문제를 제기한 기자와 PD를 업무와 무관한 부서로 전보하는 등 인사상 불이익을 준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지난 9월 고용노동부 서울서부지청으로부터 사건을 넘겨받아 MBC 전·현직 경영진에 대한 수사를 벌이는 중이다. 지난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김장겸

 | 

MBC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