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2 April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3 months ago

이세돌에 패한 中 커제 현란한 수에 정신 혼미, 어떻게 졌는지도 모르겠다

커제 9단이 양보해줘서 가까스로 이겼다. (이세돌) 선배님이 하도 현란하게 두셔서 머리가 어지러웠다. 어떻게 졌는지도 모르고 졌다.(웃음) (中 커제) 인공지능 알파고에 맞서 싸운 두 인류 대표 이세돌 9단과 중국의 커제 9단의 인간 바둑 의 진수를 보여줬다. 13일 제주 서귀포시 해비치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18 해비치 이세돌 vs 커제 바둑대국 에서 이세돌 9단이 293수 끝에 흑 1집반승을 거뒀다. 경기전 커제 9단에게 빚이 너무 많아 오늘 갚고 싶다 고 했던 이세돌 9단의 말대로 됐다. 결과가 말해주듯 엎치락 뒤치락 승부를 예측할 수 없는 진땀승부가 펼쳐졌다. 초반은 평소와 다른 공격적인 포석을 들고 나온 이세돌 9단의 페이스. 하지만 중반에 이세돌 9단의 무리수가 나오면서 판세는 커제 9단쪽으로 기울기 시작했다. 이어 후반 우하변에서 벌어진 초대형 패싸움에서 커제 9단이 과감한 바꿔치기를 감행하면서 백의 승리가 유력해졌다. 하지만 잠시 기분에 도취됐을까. 커제 9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이세돌에

 | 

현란한

 | 

어떻게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