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4 Jan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11 days ago

살기 위해 일했던 열아홉 소녀의 40년 성공 사투기

저자가 연 매출 100억원대의 청소용역회사 여성 CEO라는 것만 알면 이 책이 성공한 사람의 회고록 정도로 보일 수 있다. 하지만 책장을 펼치는 순간부터 저자가 얼마나 심한 고생을 해왔는지 가늠조차 되지 않는 이야기로 점철돼 있다.타이밍과 촉을 잃지 않아야저자는 지적 장애와 언어 장애가 있는 아버지의 장녀로 태어났다. 집안 형편은 매우 어려웠다. 고3이던 열아홉 살에 가족의 생계를 위해 처음 일을 시작했다. 소개로 만난 한 남자와 혼인해 스물둘 나이에 딸을 낳았다. 남편은 그가 출산한 지 2주 만에 군대에 간 뒤 어느날 자살해버렸다...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일했던

 | 

열아홉

 | 

소녀의

 | 

40년

 | 

사투기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