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4 April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3 months ago

사람이좋다 故 김영애 아들 진통제를 견디는 시간을 괴로워했다

[OSEN=박판석 기자] 故 김영애의 아들 이민우가 어머니와의 과거를 추억했다. 이민우는 14일 오전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 에서 암 환자들이 맞는 진통제가 맞자마자 진통이 줄어들지 않는다 며 진통제가 듣는 시간이 필요하다. 진통제를 맞고 고통이 줄어드는 시간을 괴로워했다 고 말했다. 고인의 유작인 KBS 2TV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 을 함께한 오현경은 진통제를 맞고 몇 시간만 촬영을 하셨는데, 그것도 미안해 ...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사람이좋다

 | 

김영애

 | 

진통제를

 | 

견디는

 | 

시간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