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2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5 months ago

공중화장실 안심벨 235개소 추가설치...남녀화장실 공간분리도 추진

수원/아시아투데이 김주홍 기자 = 경기도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도내 235개소 공중화장실에 안심비상벨을 설치한다. 14일 경기도에 따르면 안심비상벨은 여성대상 범죄예방을 위해 공중화장실에 설치하는 장치로 위급 상황 발생 시 소리를 외치거나 벨을 누르면 사이렌과 함께 즉시 경찰서 상황실로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출동하는 시스템이다. 경기도는 지난해 24개 시·군에 위치한 공원과 시장, 어린이놀이터 등 범죄취약지역 화장실 445개소에 비상벨 설치하고 112상황실 등에 연결을 완료했다. 경기도에는 모두 9771개소의 공중화장실이 있으며 현재까지 1542개 공중화장실에 안심비상벨을 설치했다. 올해 235개소에 추가 설치하면 안심비상벨 설치 화장실은 1777개로 늘어난다. 이 밖에도 도는 범죄발생 가능성이 높은 곳에 있는 남녀 공용 다중이용화장실을 대상으로 공간분리 시범사업을 실시할 예정이다. 대상은 용인 2곳, 부천 1곳, 구리 2곳 등 민간 다중이용화장실 5개소로, 도비 1억원을 포..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공중화장실

 | 

안심벨

 | 

235개소

 | 

추가설치

 | 

남녀화장실

 | 

공간분리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