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4 April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3 months ago

고 김영애 아들 눈물의 사모곡 “황토팩 보도로 큰 충격… 약도 안 들었다”




배우 고(故) 김영애(66)씨의 아들과 동료들이 고인을 추억했다. 김씨는 지난해 4월 9일 췌장암으로 별세했다.

14일 오전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는 김씨의 아들 이민우씨와 동료들이 먼저 간 대배우를 회상했다. 이씨는 “어머니가 배우와 어머니로 얼마나 열심히 살았는지 알리고 싶었다”며 방송 출연 이유를 설명했다.

방송에서는 김씨가 ‘2017 KBS 연기대상’에서 특별공로상을 받는 장면도 흘러나왔다. 김씨를 대신해 수상한 아들 이씨는 “어머니의 임종 때까지 옆에 함께 있어주셨던 이모님들과 소속사 분들께 감사드리고 싶다. 계속 기억해주셔서 감사하다”고 전했다.

이씨는 어머니의 황토팩 사업에 얽힌 비화도 공개했다. 매출 500억원에 이르며 밑바닥부터 쌓아 올린 성공이 중금속 검출 보도로 하루아침에 큰 타격을 받았다. 김씨는 사업을 접고 이혼하며 병이 깊어졌다.



이씨는 “불면증이 너무 심해져서 나중에는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김영애

 | 

눈물의

 | 

사모곡

 | 

“황토팩

 | 

보도로

 | 

충격…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