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5 April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3 months ago

전기료 싼 곳 찾는 가상화폐 유목민…중국은 채굴 업체 전기 끊어

가상화폐 시장이 끓어오르면서 전기료가 저렴한 곳으로 이주한 ‘전기 유목민’이 늘고 있다. 중국 정부는 가상화폐 채굴 업체를 퇴출시키기 위해 전력 공급 제한에 나섰다.미국 워싱턴주 중부의 작은 도시 웨나치는 미국에서 가장 큰 ‘가상화폐 광산’으로 변모 중이다. CNBC는 “워싱턴주의 소도시 웨나치로 비트코인 채굴자들이 몰려들고 있으며, 이는 저렴한 전기료 때문”이라고 11일 보도했다. 비트코인 채굴자들이 이 작은 도시를 주목하는 이유는 전기료가 싸기 때문이다. 웨나치의 전기요금은 kWh(킬로와트)당 평균 2센트~3센트 수준이다. 지난...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전기료

 | 

가상화폐

 | 

유목민…중국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