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2 Jan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8 days ago

[투데이갤러리]공란희의 From the Garden

아시아투데이 전혜원 기자 = 울창한 숲에 들어서면 여기 저기 비집고 올라오는 강인한 생명력을 볼 수 있다. 하늘로 곧게 뻗은 나무부터, 켜켜이 쌓여있는 낙엽 속을 비집고 올라오는 이름 모를 풀들까지 어느 것 하나 살아 뛰놀지 않는 것이 없다. 공란희 작가는 “자연은 우리네 인생과 너무도 닮아있다”고 말한다. 그는 “시끌벅적한 숲 속 생명의 소리들, 변화와 모진 비바람에 반응하며 견뎌내는 모습들. 그것은 때론 환희와 기쁨이고 때론 고통이고 절규라 할 수 있다”고 했다. 작가는 자연의 시각적 이미지와 마음 속 느낌을 그만의 방식으로 재현했다. 캔버스 위에 물감을 툭툭 내던지며 순간의 감성을 일시에 표출했다. 세종호텔 세종갤러리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투데이갤러리

 | 

공란희의

 | 

From

 | 

the

 | 

Garden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