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1 Jan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ohmynews
8 days ago

도마 위 오른 이건희 차명계좌, 알고 보니 비자금?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 차명계좌에 대해 세금 징수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았다는 의혹이 나온 뒤 정치권에선 이를 삼성 비자금으로 보는 등 논란이 점차 확대되는 형국이다. 지난 2008년 조준웅 삼성특별검사팀에서 찾아낸 차명계좌 외 추가로 계좌가 더 발견되는 등 그 실체가 드러나고 있는 것.
앞서 작년 10월 국정감사 당시 박용진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이 회장이 세금, 과징금 등을 제대로 납부하지 않았으며, 이는 금융위원회가 유권해석을 잘못 내렸기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이후 지난해 11월 구성된 더불어민주당 이건희 등 차명계좌 과세 및 금융실명제 제도 개선 태스크포스(TF) (아래 민주당TF)는 금융감독원에 이 회장 차명계좌 전수조사를 요구했다. 이를 통해 32개 계좌가 추가로 발견됐다. 이와 함께 민주당TF는 여러 정황들을 근거로 차명계좌들이 이건희 회장의 비자금일 가능성이 높다고 판단했다.
국감 이후 현재까지 이어져오고 있는 이 회장 차명계좌 관련 쟁점들과 남은 과제를 문답 형식으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이건희

 | 

차명계좌

 | 

비자금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