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1 Jan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8 days ago

휴스턴, 게릿 콜 영입하며 최강 선발진 구축

휴스턴 애스트로스가 현존 최강의 선발 로테이션을 발진했다.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와의 트레이드를 통해 에이스급 우완 투수인 게릿 콜을 영입했다. MLB.com은 13일(이하 한국시각) 가장 두터운 타선을 보유한 휴스턴이 이제 가장 두터운 로테이션도 구축하게 됐다 며 휴스턴 구단은 짐 크레인 구단주가 수준급 선발투수를 영입한다고 밝힌 지 1주일도 안 돼 피츠버그의 파워피처 게릿 콜을 데려왔다 고 보도했다. MLB.com에 따르면 피츠버그는 휴스턴으로부터 투수 조 머스그로브, 마이클 펠리스, 내야수 콜린 모란, 마이너리그 외야수 제이슨 마틴을 넘겨받기로 했다. 1대4 트레이드다. 2011년 드래프트 1라운드 전체 1순위로 피츠버그에 입단한 콜은 2015년 19승8패, 평균자책점 2.60을 올렸고, 지난해에는 33경기에서 12승12패, 평균자책점 4.26을 기록했다. 1990년생으로 올해 28세가 된 콜은 한창 전성기를 구가할 수 있는 시점에 와 있다는 평가. 메이저리그 5시즌 통산 59승42패, 평균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휴스턴

 | 

영입하며

 | 

선발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