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0 April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3 months ago

연수원이야, 군대야? 연수원 이용자 30% 기업 갑질 경험

최근 한 시중은행이 신입사원 연수의 일환으로 여직원들에게 피임약을 권한 사실이 알려져 논란이 일고 있다. 14일 인크루트 조사 결과, 기업 연수원에서 군대식 점호에 반말과 욕설, 무리한 극기훈련 등으로 상처를 입는 신입사원이 상당수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먼저, 중견기업체 이상의 기업에 취직한 신입사원 중 기업 연수원 교육을 받고 온 후 입사를 포기하고 싶어졌거나 실제로 포기했는지 여부를 물어보자 ‘그렇다’고 응답한 비율은 34%였다. 이유는 ‘나랑은 맞지 않을 것 같은 기업 문화를 확인했기 때문(26%)’이라고 가장 많이 답했다. 그 다음으로 ‘연수 기간 내내 적응하기 힘들었기 때문(10%)’, ‘원래 입사할 생각보다 기업에 대해 탐색만 해볼 생각으로 입소했기 때문(8%)’ 순으로 답했다. 이와 같이 연수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연수원이야

 | 

군대야

 | 

연수원

 | 

이용자

 | 

30%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