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6 Jan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3 days ago

박지성 측 “유족들 황망함 가득해…추측·가십 보도 자제해달라”




박지성(37)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이 이사장으로 있는 재단법인 JS파운데이션이 박 본부장의 모친·조모상 관련 “추측성 보도나 자극적인 가십성 보도를 자제해 달라”고 14일 요청했다.

JS파운데이션은 “최근 갑작스럽게 어머님과 할머님 두 분을 한 날에 떠나보낸 박지성 이사장을 비롯한 유족들은 황망함에 어찌할 바를 모르고 있다”며 “고인이 된 두 분을 떠나보내야 하는 아픔을 추스르기도 쉽지 않다”고 전했다.

이어 “힘들지만 고인을 잘 모시고 유족들이 또 다른 아픔에 고통스러워하지 않도록 사고 경위에 대해 추측성 보도나 자극적인 가십성 보도는 자제해줬으면 한다”며 “고인을 모실 때까지만이라도 제발 부탁한다”고 거듭 당부했다.

앞서 박 본부장의 어머니 장명자(59)씨는 지난달 22일 영국 런던에서 교통사고를 당한 뒤 병원에서 치료를 받다 지난 12일 새벽(한국시간) 세상을 떠났다. 교통사고 당시 장씨가 손녀를 지키려다 크게 다친 것으로 알려져 안타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박지성

 | 

“유족들

 | 

황망함

 | 

가득해…추측·가십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