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9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5 months ago

고양이도 내일부터 동물등록의무화 추진

아시아투데이 김은성 기자(세종) = 정부가 개를 상대로 하던 동물등록제를 고양이로 확대한다. 고양이를 반려동물로 키우는 사람들이 늘면서 그에 따른 유기·유실 고양이 수가 급증하고 있어서다. 이에 따라 농림축산식품부는 오는 15일 부터 고양이 동물등록 시범사업을 시행한다 농식품부는 동물등록이 의무화된 개에 비해 고양이는 유실·유기시 반환율이 낮아 이를 개선하고 고양이도 동물등록 대상에 포함해야 한다는 요구가 늘어 시범사업을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사업에는 총 17개 지자체(서울 중구, 인천 동구, 경기 안산·용인, 충남 천안·공주·보령·아산·예산·태안, 전북 남원·정읍, 전남 나주·구례, 경남 하동, 제주도 제주·서귀포)가 참여한다. 등록을 희망하는 고양이 소유자는 본인 주소지 관할 지자체의 시범사업 참여 여부를 확인한 후 동물등록 대행업체에 수수료(1만원)와 무선식별장치 비용 등을 납부하고 등록하면 된다. 고양이는 행동 특성상 외장형 식별장치가 분실·훼손될 위험이 큰 만큼..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고양이도

 | 

내일부터

 | 

동물등록의무화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