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8 Jan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4 days ago

강남 잡으려다 지방 놓쳐… 서울-지방 집값 양극화 커졌다

-0.43%. 지난해 12월 11일 경남 창원시 매매가 변동률 수치다. 올 들어서도 매매가 변동률 하락폭이 소폭 줄긴 했지만 여전히 -0.20% 안팎의 변동률을 보이고 있다. 지난해 5월 문재인정부 출범 이후 정부가 각종 부동산대책을 쏟아낸 가운데 지방 주택시장 점검도 필요한 것 아니냐는 우려의 목소리가 나온다. 정부가 서울 강남권 주택시장과 씨름하는 사이 일부 수도권이나 지방은 거래가 끊기고 입주물량 과잉이라는 악재까지 겹쳐 매매가가 폭락하는 등 양극화 현상이 심화될 조짐을 보여서다. ■8.2대책 이후 회복기미 없는 지방집값 14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정부의 8.2부동산 대책 발표 이후 떨어진 서울 집값 상승률은 회복한 뒤 매주 고점을 찍는 반면 경남.부산광역시 등 지방은 꺾인 집값이 좀처럼 회복될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다. 경남은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잡으려다

 | 

놓쳐…

 | 

양극화

 | 

커졌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