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8 Jan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dynews
4 days ago

충북 새해 분양시장 악재 작용 우려

(동양일보 지영수 기자) 충북도내 미분양 아파트가 5000가구로 적체가 심각한 가운데 새해 1만1000가구가 새롭게 분양될 예정이어서 부동산 시장 악재로 작용할 우려를 낳고 있다.특히 청주지역은 지난 2016년 10월 미분양 관리지역으로 지정된 이후 지속적인 아파트 과잉공급 등으로 1년 4개월째 관리대상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14일 충북도에 따르면 올해 청주 동남지구 8개 블록에서 아파트 3700여 가구를 공급하는 것을 비롯해 잠두봉 등 공원개발을 통해 2700여 가구가 분양시장에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또 청주 모충2구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분양시장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