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3 Jan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ohmynews
9 days ago

사람들은 때로 lt;br gt; 함부로 실수한다

아마도 초등학교 4학년 때쯤 일이었을 것이다. 학교를 마치고 집으로 가던 중, 얼굴에 축구공을 맞았다. 고개는 갑작스레 옆으로 젖혀졌고 귀에서는 이명이 들렸다. 상황 파악이 되지 않아 어안이 벙벙하던 때, 멀리서 한 무리의 남자 아이들이 다가왔다. 미안하다고 실수라고 말했다. 그런데 이상했다. 그렇게 이야기 하는 친구의 주변에 있던 아이들이 마치 재밌는 놀이라도 본 것처럼 낄낄거렸다. 사과를 하는 사람도 수상하긴 마찬가지였다. 나는 그의 얼굴에서 일말의 죄책감도 읽어낼 수 없었다. 오히려 웃음을 참는듯 입꼬리를 씰룩이고 있었다. 하지만 내가 뭐라고 했겠는가. 의도한 게 아니라고 하는데, 일부러 그런 게 아니라고 하는데. 실수라고 하는데. 사실 그 친구의 실수는 그때가 처음이 아니었다. 내 책상을 넘어뜨려 서랍 속 물건이 모두 쏟아졌을 때도, 내 셔츠를 잡아당겨 찢었을 때도, 지우개로 얼굴을 맞추거나 뒤에서 갑자기 머리채를 휘어 잡았을 때도, 그 애는 그렇게 말했다. 실수라고. 몰랐다고. 다른 사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사람들은

 | 

함부로

 | 

실수한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