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4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5 months ago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 父子 송화봉송 주자로 ‘동행’


평창 동계올림픽 유치에 기여했던 조양호(사진 왼쪽) 한진그룹 회장과 조원태(오른쪽) 대한항공 사장 부자(父子)가 올림픽 성화 봉송 릴레이 주자로 나섰다.

조 회장 부자는 평창올림픽 성화가 서울에 처음 입성한 13일 광화문 세종대로 구간에서 성화를 들고 달렸다. 그룹 총수 부자가 성화 봉송에 나선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조 사장이 먼저 이전 주자로부터 성화를 받아 프레스센터에서 파이낸스빌딩 구간을 뛰었다. 조 회장이 이를 이어받아 파이낸스빌딩에서 세종대로 사거리까지 달렸다. 조 회장 부자와 함께 대한항공 운항승무원, 정비사 등 임직원 20명도 성화 봉송 지원주자로 함께 뛰었다. 조 회장은 2009년 9월부터 평창올림픽유치위원장으로 활동하며 2011년 7월 올림픽 유치에 성공한 바 있다.

한진그룹은 평창올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지원을 이어가고 있다. 2015년 3월 대한항공은 IOC와 ‘2018 평창올림픽’ 후원 협약을 맺고 국내 후원사 중 최고 등급인 공식 파트너(T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조양호

 | 

한진그룹

 | 

송화봉송

 | 

주자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