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6 Jan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jbnews
3 days ago

신창섭 전 의장 징역 7년 구형

[중부매일 이민우 기자] 진천 문백산업단지 조성 편의 대가로 금품을 받은 충북 진천군의회 신창섭(67) 전 의장에게 징역 7년이 구형됐다.지난 12일 청주지법 형사합의11부(이현우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신 전 의장에 대한 결심공판에서 검찰은 뇌물수수 혐의 등으로 징역 7년을 구형하고, 벌금 1억34만원과 추징금 5천17만원을 청구했다.신 전 의장은 2016년 7월 지역구 내 산단 조성과정에서 편의를 봐주는 대가로 브로커 이모(52)씨에게 5천여 만원 상당의 금품을 받은 혐의로 구속 기소됐다. 선고 공판은 오는 26일 열린다.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신창섭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