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8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5 months ago

[지방자치단체장의 신년 구상] 남경필 경기도지사 정치 현실과는 별개로 경기도식 협치 모델 정착에 집중

【 수원=장충식 기자】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지난 9일 바른정당과 국민의당 통합정당에 참여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공식화 하며, 바른정당을 탈당했다. 5선의 국회의원과 경기도지사 임기를 거치면서 그의 정치 인생에서 두 번째 무소속이 됐지만, 정작 남 지사는 무소속 기간이 오래 가지 않은 것 이라며 새로운 구상이 남아 있음을 시사했다. 자유한국당으로의 복귀 가능성이 예상되는 등 현재 남 지사는 자신의 정치 인생에서 가장 파란만장한 시간을 보내고 있다는 것이 주위의 시선이다. 통합정당에 참여하지 않는 이유에 대해 생각이 다른 길에 함께 할 수 없다 고 밝힌 남 지사는 보수와 나라의 미래를 위해 선(先) 보수통합 후 중도로 나아가 대통합 을 이뤄야 한다 고 강조하고 있다.이같은 정치 현실 때문에 지금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지방자치단체장의

 | 

남경필

 | 

경기도지사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