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4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hani
5 months ago

‘16년 개근’ 김주성의 마지막 프로농구 올스타전

“김주성 선수의 마지막 올스타전입니다. 좀 도와주세요~.” 3쿼터 초반 장내 아나운서의 우스개말이 끝나기 무섭게 공이 김주성(39·원주 DB)을 향해 날아왔다. 림 위에서 공을 낚아챈 김주성은 곧바로 앨리웁슛으로 공을 꽂아넣었고, 두 팀 벤치와 관중석에서 일제히 환호가 터져나왔다. 14일 서울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2017~2018 프로농구..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16년

 | 

김주성의

 | 

마지막

 | 

프로농구

 | 

올스타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