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6 Jan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3 days ago

제주, 다 쓴 전기차 배터리 자원화 앞장

【 제주=좌승훈기자】 국내 전기자동차 시장을 견인하고 있는 제주자치도가 연관 산업 육성을 통해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 창출에 적극 나서고 있다. 제주도는 14일 전기자동차용 모터 제어, 차량용 전력변환장치의 수명 예측, 전기자동차 폐배터리 재활용 기술 등의 전기자동차 관련 사업 할성하를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오는 9월 완공 되는 전기자동차 폐배터리 재사용센터는 전국 첫 폐배터리 자원화 사업이라는 점에서 주목받고 있다. 제주도는 이를 통해 전기차 폐차 또는 사고 차량의 배터리 용량과 상태를 재구성해 사용함으로써 자원순환체계를 확립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배터리 진단사와 에너지 저장장치(ESS) 설계와 같은 전기차 전문 인력 양성의 토대가 구축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제주테크노파크 디지털융합센터 4200㎡ 부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전기차

 | 

배터리

 | 

자원화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