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1 Jan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7 days ago

잘가요 .. 황금빛 신혜선, 박시후에 눈물의 작별 키스

[스포츠조선 이유나 기자] 신혜선이 실연의 아픔에 힘들어하는 박시후에게 작별 키스를 했다. 14일 방송된 KBS 2TV에서 황금빛 내 인생 에서는 서지안(신혜선 분)과의 결별을 힘들어하는 최도경(박시후 분)이 추운 겨울 운동장을 혼자 뛰고난 뒤 몸살에 시달리는 모습이 전파됐다. 서지안은 끙끙 앓는 최도경을 밤새 간호했다. 최도경은 고집이 너무 세서. 말 안 듣는 서지안 이라고 원망했고, 서지안은 오빠가 감당 못할 것이다 라고 답했다. 최도경은 사랑한다. 안되는구나. 내 꿈인데 너는 이라고 중얼거렸고, 이를 들은 서지안은 눈물을 삼켰다. 서지안은 잠이 든 최도경에게 잘가요. 그동안 고생 많았어요 라고 말한 뒤 눈물의 키스를 했다. lyn@sportschosun.com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잘가요

 | 

황금빛

 | 

신혜선

 | 

박시후에

 | 

눈물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