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2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dynews
5 months ago

조기 외국어교육 효과 ‘논란 재가열’

(세종=동양일보 신서희 기자) 유치원 영어금지가 뜨거운 감자다. 이와 함께 조기외국어 교육 효과에 대한 논란도 재가열 되고 있다.학부모들은 사교육시장만 과열시키는 꼴이 된다고 반발하고 있지만 전국교육감들은 유치원 영어금지를 지지하고 나서는 등 조기외국어 교육의 시각이 엇갈리고 있다.● 유치원 영어금지 학부모 반발교육부는 지난해 12월 27일 유치원·어린이집의 한글·영어 등 초등학교 수업 대비 특별활동을 놀이 위주로 바꾸는 방안을 추진한다고 밝혔다.사실상 초등학교 3학년 정규 교육과정 전에는 유치원과 초등학교에서 영어를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외국어교육

 | 

재가열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