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5 Febr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1 months ago

30대 단역 여배우 돌연 사망…마약 투여 조사 중




남녀 4쌍이 서울의 한 오피스텔에 모여 마약을 투약하다 여성 1명이 숨진 사건이 발생한 가운데 숨진 여성이 단역배우 출신이라는 사실이 알려져 충격을 주고 있다.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해당 배우가 누구인지 궁금하다며 추측을 이어가고 있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지난 13일 오후 7시25분 서울 강남구 논현동 한 오피스텔에서 마약을 투약한 혐의로 20~30대 남성 4명과 여성 3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15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과 함께 있던 30대 여성 A씨는 현장에서 돌연 사망했다. A씨는 한 남성과 오피스텔 방 안에서 잠을 자던 중 갑자기 호흡곤란 증세를 보인 뒤 숨진 것으로 알려졌다.

사망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의 시신에 외상이 전혀 없어 타살 혐의점을 발견하지 못했다. 경찰은 숨진 A씨의 명확한 사인 규명을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했다. 이와 함께 폭행 등의 추가 범행이 있었는지 여부에 대해서도 수사를 벌일 예정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30대

 | 

여배우

 | 

사망…마약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