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5 Febr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1 months ago

“전기장판에 그냥 눕지 마세요”…기준치 ‘257배’ 유해물질 검출




가정에서 사용하는 일부 합성수지제 전기장판류에서 기준치 250배 이상의 환경호르몬 및 발암물질이 검출됐다. 추운 날씨로 전기장판 사용이 늘고 있는 가운데 소비자들의 주의가 요구된다.

한국소비자원은 시중에 유통·판매 중인 합성수지제 전기매트 10개와 전기장판 8개의 유해물질 함유 여부를 조사한 결과 83.3%인 15개 제품 매트 커버에서 관련 기준치를 초과하는 프탈레이트계 가소제가 검출됐다고 16일 밝혔다.

프탈레이트는 플라스틱을 부드럽게 만들기 위해 사용하는 화학 첨가제로 환경호르몬 추정물질이다. 내분비계 장애를 유발하며 정자수 감소, 불임, 조산 등 생식기능에 영향을 미쳐 사용 금지 물질로 지정돼 있다.

때문에 전기장판류 표면에는 이 프탈레이트계 가소제를 억제시키는 코팅층이 필요하다. 그러나 조사 대상인 전기매트 10개 중 8개는 표면 코팅층이 없거나 코팅층의 두께가 기준치 이하인 것으로 밝혀졌다. 이 중 7개 제품에서는 관련 기준치(총합 0.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전기장판에

 | 

마세요”…기준치

 | 

257배

 | 

유해물질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