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5 Febr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1 months ago

박원순 서울시장 미세먼지 저감 차량2부제 법제화 해야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의 일환인 차량2부제는 서울시 뿐 아니라 중앙정부가 나서서 법제화 해야 한다. 국무회의 때 건의 하겠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17일 서울 시청에서 신년 기자간담회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박 시장은 시민들은 미세먼지 문제를 절박하게 생각한다. 프랑스 파리 같이 차량 2부제로 가야한다. 바람이 불면 대기가 이동하므로 다른 곳도 함께 해야한다 라며 경기도, 인천시와 서울시의 협의는 진행중으로 실무적으로 논의 할 것 이라고 말했다. 대중교통 무료 정책 등으로 드는 비용 논란에 대한 지적에 그는 비용으로 보는관점과 시민의 생명과 안전이라고 보는 관점의 차이 라며 시민의 생명과 직결된 이런 데 돈을 써야하는 것 이라고 반박했다. 이어 1년에 1만7000명이 호흡기질환으로 조기사망 한다는 통계가 있는데 이 정도면 재난이고 전쟁이다 라며 시가 여러 미세먼지 악화 상황을 고려하고 평가한 결과 저감조치 발효는 1년에 한 7번 정도 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한번에 50억원의 비용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박원순

 | 

서울시장

 | 

미세먼지

 | 

차량2부제

 | 

법제화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