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2 May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4 months ago

강원도, 식용란 안전관리 확보대책 추진!

[춘천=서정욱 기자] 강원도는 식용란에 대한 체계적인 안전성 확보을 위해 닭진드기 공동방제 시범사업 등을 추진한다 고 18일 밝혔다. 18일 강원도는 지난 해 8월 살충제 계란 파동 이후 주요 먹거리 중 하나인 닭과 계란에 대한 소비자들의 불안감 해소를 위해 산란계 농가에 대해 닭진드기 공동방제 시범사업으로 5400만원을 지원한다. 또,중앙부처 계획에 따라 안전성 검사물량을 전년대비 유통단계 18%, 생산단계 6%이상 확대하여 소비시장에 유통되는 계란의 안전성에 문제가 없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강원도 축산관계자는 오는 4월 25일 개정 시행되는 식용란선별포장업 신설, 식용란수집판매업 영업자의 잔류물질을 포함한 자가품질검사 의무화, 농장 식용란 출하시 산란일 등을 포함한 거래명세서 발급 의무화, 축산물위생 담당공무원의 산란계 농장 출입 검사 허용 규정 마련,알가공업 식용란선별포장업 HACCP적용 의무화 등” 축산물 위생관리법률로 인해 계란에 대한 안전관리가 강화되는 토대가 마련되었다고 말했다. 강원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강원도

 | 

식용란

 | 

안전관리

 | 

확보대책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