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3 Febr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1 months ago

김현미 재건축 연한 확대 검토 재건축 진입장벽 높여 강남 집값 잡는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18일 재건축 연한 확대와 안전진단 강화를 거론하며 아파트 재건축 옥죄기에 나섰다. 8.2 대책 이후 안정적인 흐름을 보였던 서울의 집값이 최근 들어 과열양상까지 나타나고, 그 중심에 재건축 아파트가 있다고 봤기 때문. 이에 따라 연한 확대와 안전진단이 강화되면 노후 아파트를 중심으로 진행 중인 재건축이 당분간 묶이게 될 가능성이 커졌다. ■재건축 기준 높여 투자수요 옥좨이날 김 장관이 건축물의 구조적 안전성이나 내구연한 등의 문제를 종합적으로 검토해 볼 필요가 있지 않나 생각한다 고 밝힘에 따라 재건축 연한 확대와 안전진단 강화 문제가 본격적으로 논의될 전망이다. 초기단계에서 재건축 사업 진입장벽을 높여 투자 수요를 줄이겠다는 구상이다. 현재 서울의 경우 일반분양 물량의 대부분이 재건축을 통해 공급되는 구조다. 아파트 가격 상승도 지역의 랜드마크 격인 잠실주공5단지, 개포주공, 압구정현대 등 재건축을 추진 중인 아파트가 주도하고 있다. 재건축 연한은 현재 준공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김현미

 | 

재건축

 | 

재건축

 | 

진입장벽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