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0 May 2018
Contact US    |    Archive
ohmynews
4 months ago

키스 안 해줘서 연봉 깎을 것 ... 피해자 오해라고?


충남도 성희롱고충심의위원회(위원장 남궁영 행정부지사)가 기간제 직원이 제기한 성희롱 진정 건에 대해 오해에서 비롯된 것 이라며 성희롱을 인정하지 않아 논란이 예상된다. 피해를 호소해온 A씨는 조작된 사실에 따른 것으로 황당하다 고 밝혔다. 위원회는 지난 16일 개최한 성희롱 진정 건에 대한 심의 결과 피해자의 오해에서 비롯된 것으로 보인다 며 성희롱이 인정되지 않는 것으로 결론 내렸다 고 18일 밝혔다. 앞서 충남도 기간제 여직원인 A씨는 지난달 20일 직원 회식 자리에서 옆자리에 앉은 상급 공무원(6급)인 B씨가 자신에게 키스해주면 연봉을 올려주려고 했으나 키스를 안 해 줘서 연봉을 깎을 것 과 말했다 며 성희롱 고충을 신청했었다. 관련 기사: 키스 안해줘서 연봉 깎을 것 충남도 공무원의 갑질 성희롱 남궁영 행정부지사는 이날 심의위원회의 결정 배경에 대해 조사결과 상급 공무원인 B씨는 문제의 발언을 하지 않았다며 전면 부인해 쌍방의 주장이 엇갈렸다 며 이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해줘서

 | 

피해자

 | 

오해라고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