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1 May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4 months ago

박해수, 한국시리즈 등판 …종영 감빵생활 모두가 웃었다 [종합]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 슬기로운감빵생활 박해수가 자신을 협박하던 주석태를 응징하고 한국시리즈 마운드에 오르며 출구없는 해피엔딩을 맞이했다. 재심을 받게 된 정해인을 비롯해 모두가 행복해졌다. 18일 방송된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 마지막 회에는 김제혁(박해수)와 2상6방 동료들의 마지막 이야기가 방송됐다. 김제혁은 염반장(주석태)의 끝없는 협박에 시달렸다. 염반장의 마수는 법자(김성철)를 징벌방으로 보낸데 이어 유대위(정해인)와 장기수 김민철(최무성), 똘마니(안창환)까지 이르렀다. 김제혁은 참았던 분노를 폭발시켰다. 그는 내일 계좌 확인해봐라. 네가 3억 주면 넌 1억쯤 먹냐? 대가리한테 상납해야 하니 필요하면 얘기해라 더 줄게 라고 말했다. 하지만 염반장은 대가리 폭행으로 걸고 내가 다 먹을 것 이라며 동생까지 들먹이며 추가 이자까지 요구하는 등 협박을 이어갔다. 염반장은 3억이 입금된 영치금 통장을 확인했고, 김제혁은 둘만 만나기로 한 소각장에 아령을 든 채 나타났다. 염반장은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박해수

 | 

한국시리즈

 | 

…종영

 | 

감빵생활

 | 

모두가

 | 

웃었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