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0 Febr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1 months ago

셀트리온, 매출액 8289억원 경신…창사이래 최대 살적

아시아투데이 김규빈 기자 = 셀트리온은 2017년 별도 기준 매출액 8289억원, 영업이익 5173억원을 기록했다고 19일 잠정 공시했다. 영업이익률은 62.4%다. 매출액은 전년 대비 43.5% 증가했으며 영업이익은 104.7%가 증가하는 등 창사 이래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셀트리온은 “자가면역치료용 항체 바이오시밀러인 램시마의 유럽시장 점유율 확대 및 미국 시장 판매 확대와 지난해 2월 유럽에서 판매 허가를 획득한 혈액암 치료용 항암 항체 바이오시밀러 트룩시마의 본격적인 판매 돌입에 따라 매출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고 밝혔다. 또 “램시마보다 빠른 속도로 시장 점유율을 높여가고 있는 트룩시마의 글로벌 판매 개시로 인한 제품 믹스의 변화와 매출 증가에 따른 규모의 경제 효과 및 수율 개선을 통한 원가경쟁력 확보 등의 이유로 수익성이 증대됐다”고 덧붙였다.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셀트리온

 | 

매출액

 | 

8289억원

 | 

경신…창사이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