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5 February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1 months ago

[fn★리뷰]‘비밥바룰라’, 장년배우 4色 매력 빛난 수작

▲ 사진= 비밥바룰라 스틸컷 노인영화는 지루하다? 비밥바룰라 가 이런 편견을 완벽히 깰 작품으로 성큼 다가왔다. 엄청난 연기 내공을 자랑하는 배우들이 총출동하는 만큼, 웃음과 감동을 한데 버무린 수작으로 탄생했다. 19일 오후 언론배급시사회를 통해 공개된 비밥바룰라 는 장년층 배우들이 주인공으로 등장한, 색다른 결의 영화다. 평균 연령 70세의 평생지기 친구들이 그동안 꿈꿔왔던 각자의 버킷리스트를 실현하기 위해 나서는 이야기를 그린다. 행동력으로 친구들을 이끄는 영환(박인환 분)은 어릴 적 친구들과 함께 살 집을 구하며 자신의 꿈을 실현해간다. 또한 훌쩍 떠나버린 고마운 형 덕기(윤덕용 분)를 찾기 위해 경찰인 아들 민국(김인권 분)을 십분 활용하기도 한다. 과거 도망치듯 집을 떠나버려 차마 아내와 아들 앞에 나서지 못했던 덕기는 영환의 도움으로 가족과 재회한다. 처음엔 꽁꽁 닫혀있던 이들도 서서히 마음의 문을 열게 된다. 아내 바라기 순호(신구 분)의 사연도 절절하다. 치매에 걸린 아내 미선(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fn★리뷰

 | 

비밥바룰라

 | 

장년배우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